붓가는대로

뒤로가기
제목

김보배 선생(先生)이 먼길을 떠나시면서 선물(膳物)로 주고 가신 칠보(七寶)로 새긴 관음(觀音).

작성자 Baikaltai House(ip:)

작성일 2018-04-13

조회 285

평점 0점  

추천 추천하기

내용


***


칠보(七寶)로,



유리판(琉璃板)에


관세음보살(觀世音菩薩)을 새긴,



세상(世上)에


단 하나 뿐인 조각품(彫刻品)이다.



50(五十) 몇 년(年) 전(前)에


읍(邑)이나 시내(市內)에서


집이 한 채에 10만원하던 시절에


오십만원(五十萬元) 주었다는데,



요즘


돈으로는 얼마나 할지,



그 가치(價値)를


환산(換算)할 수가 없다.



김노선생(金老先生)


보배 보살(菩薩)에게 감사드린다.



***




첨부파일 IMG_0280.JPG , IMG_0279.JPG , Scan_20180619_155912.jpg

비밀번호
수정

비밀번호 입력후 수정 혹은 삭제해주세요.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수정

이름

비밀번호

내용

/ byte

수정 취소
비밀번호
확인 취소
댓글 입력

이름

비밀번호

영문 대소문자/숫자/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 10자~16자

내용

/ byte

평점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