_발행인소개

뒤로가기
제목

022

작성자 Baikaltai House(ip:)

작성일 2018-04-04 17:09:03

조회 103

평점 0점  

추천 추천하기

내용



화련(花蓮)

보석공장(寶石工場)

매장(賣場)에서

눈을 홀리는

보석(寶石)을 보자,

도저히

참지 못하고

눈알이

뱅뱅

돌아가는 여인(女人)들.

*

오화(五花)

십색(十色)

눈썹 하나 끄덕하지 아니하면,


그가 바로

수도인(修道人)이 아니겠는가?




첨부파일 도서관 추가 75.jpg.jpg , 홈 015.jpg

비밀번호
수정

비밀번호 입력후 수정 혹은 삭제해주세요.

댓글 수정

이름

비밀번호

내용

/ byte

수정 취소
비밀번호
확인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