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인소개

뒤로가기
제목

근반원(跟盤願)을 올리고

작성자 Baikaltai House(ip:)

작성일 2018-04-04

조회 224

평점 0점  

추천 추천하기

내용


근반원(跟盤願)을 올린

()

근반원(跟盤願)을

판리(辦理)했던

장노전인(張老前人)

옥태(玉台) 선생(先生)과.

*

동석(同席)했던 일행(一行)과

함께

기념촬영(記念撮影).

*

한국(韓國)에서

귀빈(貴賓)이 오셨기 때문에

특별(特別)한 선물(膳物)을

보여 주겠다 하며

모친노대인(母親老大人)을

수행(隨行)하며 곁에서

마지막 임종(臨終)까지 지켰던

장옥태(張玉台)

노선생(老先生)이,


모친노대인(母親老大人)께서

평생을

입으셨던 낡은 옷을

깊은 방에서

꺼내어 보여 주시자

같은 자리에 함께 있던

사람들이 모두

모친노대인(母親老大人)을

바로

눈 앞에서 친견(親見)한 듯이

혼절(昏絶)할 듯

감동(感動)하며

온몸으로 감싸듯

낡은 옷을 어루만지면서

온통 눈물을 흘리며

모두가 감읍(感泣)해 하였다.


이러한 것이 바로

옛날

예수(耶蘇)가 입었다는

성의(聖衣)와 같은 것이

아니겠는가?

첨부파일 발행인-공지-3_A.jpg , IGFP0811.jpg

비밀번호
수정

비밀번호 입력후 수정 혹은 삭제해주세요.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수정

이름

비밀번호

내용

/ byte

수정 취소
비밀번호
확인 취소
댓글 입력

이름

비밀번호

영문 대소문자/숫자/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 10자~16자

내용

/ byte

평점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